인천시, 117개 (예비)사회적기업에 재정 지원한다 > 인천사회적기업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인천사회적기업뉴스
home > 커뮤니티 > 인천사회적기업뉴스  

인천시, 117개 (예비)사회적기업에 재정 지원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6-04-07 14:40 조회1,369회 댓글0건

본문

인천시는 중구 ‘빛과 향’, 동구 ‘전통도깨비’ 등 지역 내 117개 (예비)사회적기업을 인천시 재정지원 사업 참여기업으로 선정했다고 7일 밝혔다.

인천시는 지난 1월27~2월19일까지 인천지역 내 (예비)사회적기업을 대상으로 재정지원 사업 공모신청을 받았으며, 모두 123개 기업이 신청했다.

이들 신청기업을 대상으로 현지 실사와 서류검토 등 사전 심사를 거친 후, 각 분야 전문가로 심사위원회를 구성해 지난 3월말 심사위원들과 기업대표들과의 대면심사 등 엄격한 심사를 실시해 117개 업체를 재정지원 사업 대상으로 최종 선정했다.

재정지원 대상기업 명단은 인천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재정지원사업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최저임금 수준의 인건비와 사회보험료 일부를 지원하는 일자리 창출사업과 사회적기업 및 예비사회적기업의 제품개발·품질개선 등을 지원하는 사업개발비 지원사업으로 나눠 지원된다.

이번 공모에서 일자리 창출사업에는 총 64개 기업이 신청했으며, 62개 기업을 선정해 근로자 1인당 월 최대 137만원을 한도로 총 353개의 일자리 창출이 가능하게 됐다. 근로자 353명에게는 최저임금 수준의 인건비와 사회보험료 일부를 지원하게 된다.

사업개발비 지원사업에는 총 59개 기업이 신청했으며, 55개 기업을 선정해 총 8억7,000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대상으로 선정된 기업은 관할 군·구와 이달 중으로 약정을 체결하고, 일자리 창출사업은 1년 동안, 사업개발비 지원 사업은 올해 12월까지 예산을 지원받게 된다.

인천시 관계자는 “이번 지원으로 자금력이 부족한 사회적기업과 예비사회적기업의 제품개발과 판로확대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하반기에도 재정지원 사업을 추가로 공모해 더 많은 예비 사회적기업 및 인증 사회적기업이 지원을 받도록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서울경제 장현일 기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사무실 : (402-806) 인천광역시 남구 석정로 229, JST제물포스마트타운 13층 소셜협력실  |  홍보관 : (405-840) 인천광역시 남동구 예술로 172, 예술회관역 지하 1층 8호
TEL : 032-442-3381  |  FAX : 032-426-3382  |  E-mail : master@icose.or.kr  |  개인정보보호 담당자 : 김성배  |  Copyright © 인천시사회적기업협의회 All Rights Reserved.